소연 시인의 마을 | 사랑해요

우리 사랑해요!

우리가 살 동안 사랑할 시간

그리 많치 않아요!

“삶”은 단 한번 뿐!

하나님이 주신 귀한 생명,

아름다운 자연과 함께

가슴엔 사랑의 입김이

그 포근한 손길이.

말씀 주시는 목자의 음성에서,

주님의 향기가!

서로 아껴주고 사랑하는 마음,

주님이 가르켜 주신 그대로를,

사랑하면 포근하고, 찬양하면

미소가! 서로 마주보면 눈 웃음이!

우리 사랑해요. 오늘도 내일도,

영원히…,

 

0 Comments

Add a Commen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