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 세상에 일단 태어난 사람은 예외없이 누구나 다

작성자
이 장우
작성일
2014-04-08 14:02
조회
1375

Forwarded message ----------From: 김정선 <sj601305@naver.com>Date: 2014-03-16 18:59 GMT-04:00Subject: FW: 戒老錄To: sungcho6166@gmail.com

이 세상에 일단 태어난 사람은 예외없이 누구나 다 .... 가난하던 부자던... 지위가 높건 낮건 예외없이 나이를 먹으면서 노인으로 변해 갑니다.
산전수전(山戰水戰)을 다 겪으면서 .. 그렇게 어쩔 수 없이 노인으로 늙어 가긴 하지만 ... 분명한 것은 늙더라도 반듯하고 곱게 늙어야 한다는 것입니다.
대학(大學)을 보면..... 옛날에 "탕"이라는 임금은... 제사 때 손을 씻기 위한 세수대야에 .... 자신을 돌아볼 수 있는 좌우명 하나를 적어 놓고... 곱게 늙기 위한 노력을 늘 멈추지 않았다는데....
그 좌우명의 내용을 보면 ... 『구일신(苟日新)이어든 일일신(日日新)하고 우일신(又日新)하라.』는 구절이었는데.... 『진실로 새로운 삶을 살려면, 나날이 새롭게 하고, 또 날로 새롭게 하라.』는 뜻입니다.
이처럼 반듯한 노인으로 늙기 위해서는.... 이미 새로워진 것을 바탕으로 더욱 더 새로워져야 하는 노력을.. 한 순간도 중단해서는 안된다고 하니.... 그런 의미에서 나이 들면서 꼭 읽어야 한다는 ...
일본의 소노 아야코(曾野綾子)여사가 저술한 유명한 "계로록(戒老錄)"이라는 책에서 몇 구절을 소개해 봅니다.
"계로록(戒老錄)"에서
○ 노인이라는 것은 지위도 자격도 아니다.
○ 가족끼리라면 아무 말이나 해도 좋다고 생각해서는 안 된다.
○ 한가하게 남의 생활에 참견하지 말 것.
○ 남이 해주는 것을 당연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.
○ 신세타령을 해서 좋을 것은 하나도 없다 .
○ '삐딱한 생각'은 용렬한 행위 - 의식적으로 고칠 것.
○ 무슨 일이든 스스로 해결하는 습관을 가져야 한다.
○ 의사가 매정하게 대한다고 서운하게 생각해서는 안 된다.
○ 일반적으로 자기가 옳다는 생각은 버려야 한다.
○ 죽은 뒤의 장례나 묘소에 관한 걱정은 하지 말 것.
○ 늙었다는 이유로 대접받으면 반드시 감사를 표해야 한다.
○ 남에게 일을 시켰으면 나서지 말고 조용히 지켜봐야 한다 .
○ 손자들이 무시하는 경우를 보더라도 심각하게 여기지 말 것.
○ 잘 잊어버리거나, 다리 힘이 없다는 것을 핑계 삼지 않는다.
○ 70을 넘긴 나이에는 선거에 출마하거나 교단에 서려고 애쓰지 말 것.
○ 새로운 기계가 나오거든 열심히 배우고 익히도록 노력해야 한다.
○ 입 냄새, 몸 냄새를 조심하여 향수를 종종 써야 한다.
○ 화초만 가꾸지 말고 머리를 쓰는 일도 해야 치매를 예방할 수 있다.
○ 자기가 사용하던 물건들을 버리는 습관을 몸에 붙여야 한다.
○ 자신의 옛 이야기는 대충 대충 끝내도록 한다.
○ 스스로 돌볼 수 없는 동물은 기르지 않는다.
○ 러시아워의 혼잡한 시간대에는 이동하지 않는다.
○ 신변소품은 늘 새로운 것으로 교채하고 낡은 것은 버릴 것.
○ 가까운 친구가 죽더라도 태연할 것.
○ 늙어가는 과정을 자연스레 받아들이고 최후를 자연에 맡긴다.
문득 , "鄭澈"의 시조 하나가 생각나네요..."이고 진 저 늙은이 짐 벗어 나를 주오
나는 젊었거늘 돌인들 무거울까 ?
늙기도 서럽거늘 짐 조차 지실까 ~!"
정말 늙기도 서럽거늘 어찌 이리도 지켜야 할 것들이...
갈수록 많아지는 것일까 ....
전체 0

One Comment

Add a Comment